IR/PR

4
  • 등록일:2021-09-06
  • 작성자:관리자
  • 조회수80

[보도자료] (주)지노믹트리, ACT Genomics와 아시아 지역 암 조기진단 사업 MOU 체결

- 아시아 지역 메이저 암분자진단 회사 유통망 활용한 '얼리텍® 대장암검사' 현지 사업화 추진

 

바이오마커 기반 체외 암 조기진단 전문기업 ㈜지노믹트리(대표: 안성환, KOSDAQ 228760)가 아시아 지역 판매 네트워크를 보유한 통합 암분자진단 회사 'ACT Genomics(대표: Chen Hua Chien)'와 암 조기진단사업 협력에 대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고 6일 밝혔다.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지노믹트리는 ACT Genomics의 유통망을 활용해얼리텍® 대장암검사의 아시아 지역(싱가포르, 태국, 말레이시아, 홍콩, 대만, 마카오, 필리핀, 인도네시아, 베트남 등) 현지 사업화를 추진할 계획이며, 향후 라이센스 아웃과 암 조기진단의 연구개발도 공동 진행할 예정이다. 이를 통해 회사는 아시아 지역 내 암조기진단 전문기업으로서의 위상을 공고히 하려 한다.

 

ACT Genomics는 지난 2014년 대만에 본사를 설립했으며, 암 연구와 임상, 암 치료와 약물 발견 유전자 프로파일링 서비스를 제공하는 통합 암 분자 진단 및 정보 제공 회사이다. 현재 아시아 지역의 유전자 기반 메이저 암 진단업체로, 암 유전체 정보를 통한 정밀 진단과 맞춤 치료 정보 제공으로 시장을 선도하고 있다. 홍콩, 일본, 싱가포르에 현지 법인을 설치해 300곳 이상의 주요 종합병원에 서비스를 제공 중이다.


동남아시아 지역의 대장암 발병률은 전체 암 중 3위를 차지하는 질병임에도 불구하고, 대장암을 검진하기 위한 대장내시경의 높은 가격(싱가포르: 100~200만 원, 홍콩: 300만 원)과 긴 대기시간으로 대장내시경을 통한 대장암 검진이 제한적이다. 이러한 상황에서 지노믹트리는 정확도(민감도/특이도 90.2%)가 높고, 대장내시경에 비해 가격경쟁력이 높은 얼리텍® 대장암검사의 시장 성공 가능성을 높게 예상하고 있다. 특히 싱가포르, 대만, 홍콩, 마카오 등 대장암 발병률이 높은 고소득권 국가에서 얼리텍® 대장암검사의 수요가 높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안성환 지노믹트리 대표이사는 “ACT Genomics가 아시아 지역의 주요 병원, 보험사, 건강검진센터의 판매망을 가지고 있어, 이번 파트너십을 계기로 동남아시아 지역의 얼리텍® 대장암검사의 서비스 론칭 및 현지 시장 진출을 본격화하고 확대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Hua Chien Chen ACT Gemomics의 대표이사는 지노믹트리의 바이오마커 기반 체외 암 조기진단 기술 기반의 우수한 제품을 당사 유통망을 활용해 판매를 극대화하고, 동남아시아에서 대장암 검사 프로세스로 자리매김하는데 기여할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지노믹트리는 이번 파트너십을 통한 아시아 지역 암조기진단 사업으로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에서 실시한 ‘2021년 신산업 및 K-Bio 분야 혁신바우처 사업에도 선정됐다. 이번 선정으로 지노믹트리는 해외마케팅 활동에 필요한 수출 경쟁력을 확보하게 됐다.  .

 


목록으로